이태곤 "연애 안 한지 2년..잘 만나다 드라마 하면 많이 헤어져"('편스토랑')
    • 입력2022-05-20 21:34
    • 수정2022-05-20 21: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_2022_05_20_21_22_31_407
캡처_2022_05_20_21_22_31_407
캡처_2022_05_20_21_22_31_407
캡처_2022_05_20_21_22_31_407
캡처_2022_05_20_21_22_31_407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이태곤이 이상형을 공개했다.

20일 방송된 KBS2 ‘신상 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섹시 빌런 배우 이태곤이 지상렬과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참치 한상을 먹던 지상렬은 이태곤에게 “연애한 지 얼마나 됐나”고 물었고, 이태곤은 “몇 년 됐다. 2~3년? 2년 정도 됐다”고 답했다.

이태곤의 이상형은 멋있는 여자. 그는 “자기 일에 대한 자부심이 있는 여자가 멋있어 보인다”라고 말했다.

그는 여자친구와 헤어진 이유를 “일할 때 전화기 안 보지? 당연하다. 일이다. 그런 걸 이해 못 한다면 만날 수 없다”며 “잘 만나다가 드라마만 하면 많이 헤어진다. 드라마에 집중하니까 오해를 받는다”고 말했다. 촬영할 때는 하루에 한 번 연락을 한다고.

이에 차예련은 붐에게 “하루에 몇 통이나 연락하세요?”라고 기습 질문을 던졌고, 붐은 “6~7통을 하고 있다”고 말했지만, “줄였죠?”라는 질문에 얼굴을 붉히며부끄러워 했다.
namsy@sportsseoul.com

사진출처| KBS2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