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빈우, 애둘맘인데 팔뚝에 타투 한가득..당당한 노출[★SNS]
    • 입력2022-05-19 17:34
    • 수정2022-05-19 21:4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빈우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배우 김빈우가 아이들과 함께한 일상을 공유했다.

19일 김빈우는 자신의 SNS에 “물놀 하려고 유치원까지 째고 왔는데 1시간 놀고 2시간 주무시기 있기 없기. 일어나자마자 자쿠지에 들어가서 율이 누나는 6살이라고 옆에 형아한테 설명해 주는 중. 6살 누나도 취침 중이신 건 안 비밀. 괜찮아 오늘 많이 추웠다 담에 다시오자”라는 글과 함께 아이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빈우가 썬베드에 누워 잠든 아들을 바라보고 있다. 팔뚝을 채운 다양한 모양의 타투가 눈길을 끈다.

한편 김빈우는 지난 2015년 1살 연하의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namsy@sportsseoul.com

사진출처| 김빈우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