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출산 후 두달만에 4㎏ 감량…네일+헤어 꾸미느라 바쁘네[★SNS]
    • 입력2022-05-17 17:12
    • 수정2022-05-17 19:1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Cap 2022-05-17 16-53-35-113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배우 황정음의 다이어트가 순항 중이다.

황정음은 17일 자신의 SNS에 “59키로의 나”라는 글과 함께 웃는 표정의 이모티콘을 남겼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거웊 앞에 선 황정음이 담겼다. 반소매 니트와 은색 스커트를 입은 그는 늘씬한 몸매를 뽐내 눈길을 끈다.

앞서 그는 지난달 둘째 출산 후 63㎏이 됐다고 고백하며 다이어트를 선언한 바 있다. 당시 목표 체중이 52㎏이라고 밝혔던 그는 1개월 만에 무려 4㎏을 감량해 놀라움을 자아낸다.

다이어트에 성공하면서 부쩍 들뜬 모습이다. 그는 같은 날 “손톱도 하고 사우나도 하고 앞머리도 자르고”라는 문구와 사진 한 장도 공개했다. 민트색 네일과 풀뱅으로 발랄한 매력을 뽐내 시선을 강탈한다.

한편,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다. 지난해 파경 위기를 맞았으나 재결합 소식을 알려 대중의 응원을 받았다. 슬하에 아들 둘을 두고 있다.
Cap 2022-05-17 16-53-35-113
사진|황정음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