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 윤혜진, 마르다 못해 앙상한 몸매…발까지 뼈만 남았네[★SNS]
    • 입력2022-05-16 17:29
    • 수정2022-05-16 17:2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hjballet80_281158529_151674007375298_5514223812137608724_n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배우 엄태웅의 아내 윤혜진이 늘씬한 보디라인을 자랑했다.

윤혜진은 16일 자신의 SNS를 통해 사진 네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그는 민소매 상의와 디스트로이드 진을 입고 있다. 앙상한 팔과 마른 다리가 눈길을 끈다. 꾸준히 몸매 관리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 감탄을 자아낸다.

굽이 있는 신발을 신지 않고도 긴 다리 역시 돋보인다. 상체보다 월등히 긴 하체와 작은 얼굴은 보는 이의 부러움을 살 만하다.

한편, 윤혜진은 2013년 엄태웅과 결혼했다. 슬하에 딸 지온을 두고 있다.
hjballet80_281158529_151674007375298_5514223812137608724_n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윤혜진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