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의 남자들' 황의조, 조유민 2018 국가대표팀서 한솥밥... 보름새 잇단 열애설
    • 입력2022-01-18 08:22
    • 수정2022-01-18 08: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조유민 소연
프로축구 수원FC 조유민(왼쪽)과 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출처|스포츠서울DB 소연SNS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연초부터 그룹 티아라 출신 멤버들과 축구선수들의 열애, 결혼설이 불거져 눈길을 끈다.

앞서 지난 3일 티아라 효민(33)과 프랑스 리그1에서 뛰고있는 황의조(30·지롱댕 드 보르도)가 새해 첫 열애설을 장식한데 이어 18일 소연(35)과 프로축구 수원FC 수비수 조유민(26)이 결혼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티아라의 남자’ 황의조와 조유민은 모두 지난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국가대표팀으로 발탁, 남자축구 금메달에 힘을 보탠 인연을 갖고 있다. 지인 소개로 교제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진 황의조-효민 커플을 이어준 사랑의 오작교가 조유민-소연이 아닐까 하는 궁금증이 드는 대목이다.

스포츠조선은 18일 “티아라 출신 소연과 조유민이 3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두 사람은 2019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사랑을 키워왔으며 최근 행복한 가정을 꾸리기로 결정했다. 다만 결혼식은 조유민의 시즌이 종료되는 12월 올릴 예정이다”라고 보도했다.

황의조 효민
축구선수 황의조(왼쪽)와 티아라 출신 배우 효민이 3일 열애설에 휩싸였다. 스포츠서울DB

열애설도 없었던 상황에서 전해진 깜짝 결혼소식이었다. 두 사람은 9살 차 연상연하 커플이다.

소연은 2009년 데뷔한 걸그룹 티아라 멤버로 2017년 팀에서 탈퇴 후 현재는 솔로로 활동 중이다. 지난해 싱글앨범 ‘인터뷰’ ‘다 그대로더라’ 등을 선보였고, 영화 ‘고사2’ KBS2드라마 ‘오! 삼광빌라’ 등 OST에도 참여했다

이에 앞서 지난 3일에는 효민과 황의조가 스위스를 함께 여행하는 사진과 함께 열애설이 보도됐다. 디스패치는 “황의조와 효민이 2021년 마지막을 스위스에서 함께 보냈다. 두 사람은 지난해 11월 지인의 소개로 만나 3개월째 장거리 연애 중이다”라고 전했다.

황의조와 효민 측은 “지금은 서로를 알아가는 단계다. 좋은 감정을 갖고 있다. 조용히 지켜봐 주길 바란다”라며 열애설을 공식 인정했다.
gag1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