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을 뒤흔든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 프랑스 갓 탤런트 결승 진출
    • 입력2021-10-22 13:26
    • 수정2021-10-22 13:2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WT 시범단이 프랑스갓탤런트에 출연하고있다
제공 | 세계태권도연맹

[스포츠서울 | 김용일기자] 미국의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 ‘아메리카 갓 탤런트’에서 태권도의 우수성을 알린 세계태권도연맹(WT) 시범단이 ‘프랑스 갓 탤런트’에도 초청받아 골든 버저를 획득하고 결승에 올랐다.

WT 시범단이 프랑스갓탤런트에 출연하고있다 02
제공 | 세계태권도연맹

지난 8월 27일 파리인근 뤼에유말메종에 있는 앙드레 말로 극장에서 촬영한 WT 시범단 오디션은 현지시간으로 20일 프랑스 전역에 방영됐다. 한국에서 출발한 최동성 감독 포함 13명과 현지에서 합류한 6명 등 19명의 WT 시범단은 여전사 4명의 등장으로 무대를 시작했다. 연이어 시범단원의 하늘을 나는듯한 고공 발차기, 절제된 칼군무와 위력 격파에 4명 심사위원은 강한 인상을 받았다. 1명의 심사위원이 골든 버저를 누르면 결승에 자동 진출하는 시스템인데 프랑스의 유명 싱어송라이터인 엘렌 세가라 심사위원이 골든 버저를 눌러 WT 시범단은 바로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은 프랑스에서 12월에 열릴 예정이다.

2006년부터 시작해 현재 16번째 시즌이 방영되는 프랑스 갓 탤런트의 우승 상금은 10만 유로(한화 약 1억 4000만 원)다.

kyi0486@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6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