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절친 손흥민 경기 직관 포착→'노마스크'에 의견 '분분'[종합]
    • 입력2021-09-27 15:22
    • 수정2021-09-27 15: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서준2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배우 박서준이 절친 손흥민의 경기를 관람하는 도중 중계 카메라에 잡혀 반가움을 자아냈으나 이는 곧 노마스크 논란으로 번져 의견이 분분한 상황이다.

27일(한국시간) 오전 12시 30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토트넘 훗스퍼와 아스날 FC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중계 카메라에 경기를 관람하는 박서준의 모습이 담겨 반가움을 자아냈다.

그는 팔짱을 낀 채 보라색상의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절친 손흥민의 팀 토트넘 훗스퍼를 응원하고 있다. 처음 카메라에 포착됐을 당시에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지 않았다. 코로나19 상황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모습이 드러나자 비판이 일었다.

경기 후반부 다시 포작됐을 때는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이었다. 또 영국은 현재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 회복)’에 접어들어 노마스크가 문제 없다는 의견도 존재해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박서준은 지난 3일 마블 영화 출연을 확정짓고 출국했다. ‘캡틴 마블’의 두 번째 시리즈인 ‘더 마블스’ 촬영을 위해 영국으로 향했다. 박서준은 평소 손흥민과 절친한 친구로 지난 1월에는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손흥민의 토트넘 통산 100호 골 달성을 기념해 인터뷰를 진행한 바 있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SPO TV 중계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