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진진, 코로나19 확진…문빈·윤산하 음성→자가격리[종합]
    • 입력2021-09-20 20:31
    • 수정2021-09-20 20:3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아스트로 진진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그룹 아스트로 진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공식 팬카페를 통해 “지난 16일 진진이 컨디션 저하로 코로나19 PCR(유전자 증폭) 검사를 진행했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 18일 다시 건강에 이상 징후를 느껴 재차 검사를 받았고 19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진진은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기 격리 중이다.

진진과 동선이 겹친 아스트로의 다른 멤버 문빈과 윤산하는 20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다만 방역 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밀접 접촉에 따른 자가격리 대상자로 분류, 예정된 스케줄을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판타지오는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다시 한번 양해의 말씀 드린다”며 “앞으로도 당사는 방역 당국의 지침을 성실히 이행하며 향후 활동 재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며,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판타지오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