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집 조작 논란' 입 연 함소원 "힘든 상황에서 어떻게 가정을…"
    • 입력2021-04-02 20:29
    • 수정2021-04-02 20:2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함소원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논란의 중심에 선 방송인 함소원이 입을 열었다.

함소원은 2일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한 네티즌으로부터 받은 인신 공격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그는 안티, 악플이란 해시태그를 사용하면서 “이렇게 힘든 상황에서 함소원이 어떻게 가정을 잘 지키고 살아나가는지 잘 지켜봐달라. 항상 감사하다”라고 밝혔다.

함소원은 앞서 과거 TV조선 ‘아내의 맛’을 통해 공개된 빌라 소유와 관련한 논란에 휩싸였다. 함소원은 당시 방송을 통해 시부모의 도움을 받아 보금자리를 여러차례 둘러보다 빌라를 선택한 모습을 보여줬다.

함소원1
하지만 최근 한 네티즌은 부동산 등기부등본에 함소원이 이미 이 빌라를 2017년 3월 구입한 것으로 나와있으며 근저당권 설정은 지난해 12월 말소됐다고 주장했다. 해당 네티즌은 원래 함소원 소유의 집을 새 집, 시부모의 도움을 받은 집으로 소개한 점에서 방송 조작 의혹을 제기했다.

함소원은 최근 ‘아내의 맛’에 소개된 중국 시부모의 별장이 에어비앤비 숙소였다는 의혹부터 중국 신혼집도 단기 대여였다는 의혹 등까지 불거지면서 방송에서 하차했다. 일각에서는 여러 논란에 관해 해명을 내놓지 않은 함소원 측과 TV조선 측에 시선을 집중하는 상황이었다.
puri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