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비♥김태희 '럭셔리' 집 최초 공개... "김태희, 말 많다고 지적"
    • 입력2021-02-28 08:30
    • 수정2021-02-28 08: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톱스타 비-김태희 부부의 집이 방송에서 처음으로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27일 방송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비, 신우, 조권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비는 "결혼하고부터 소통이라는 걸 좀 더 배운 것 같다. 그렇게 제가 소통이라는 걸 배우면서 밖으로 많이 다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가끔 이쓴 씨에게 수다 그만 떨라고 구박한다. 혹시 김태희 씨도 비 씨에게 말이 많다고 지적을 하냐"는 홍현희의 질문에 "지적 많이 한다. 제가 이렇게 말이 많은 줄 몰랐다. 처음 데뷔할 때만 해도 진영이 형이 절대 하지 말 것에 대해 '말을 하지마라' '웃지마라' '카메라를 잡아먹어라'라고 했다. 그건 절대적이었다. 요즘 말이 많아졌다"고 답했다.


비는 방송에서 김태희와 사는 자택 1층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월드스타답게 비의 집에는 각종 운동기구와 주류, 수상 트로피가 즐비해 눈길을 끌었다. 김태희의 필라테스 기구를 비롯해 비와 김태희의 물건들이 가득 있었다. 넓은 거실은 깔끔하게 정리정돈돼 있었고 고급스러워보이는 주류 진열장도 눈에 띄었다.


hjch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