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몰래 찍고, 지역 비하…이 시국에 브라질 가서 나랑 망신 시킨 BJ
    • 입력2021-02-24 07:56
    • 수정2021-02-24 07:5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시조새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인터넷 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에서 방송하는 남성 BJ A 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도 이를 무시하고 브라질로 여행을 떠났다. A 씨는 여기에 더해 현지인과 지역 등을 비하해 논란되고 있다.

A 씨는 “(브라질) 가서 죽더라도 재미를 주고 싶다”며 이달 초 브라질로 출국해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마스크를 제대로 쓰지 않은 채 방송을 진행하는 등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행동을 서슴지 않았다.

특히 이구아수 폭포 등 브라질 유명 관광지에서 여성의 뒷모습을 몰래 촬영했다. 그러자 해당 방송을 지켜보던 일부 시청자들은 성희롱 발언을 내뱉었다. 또한 A 씨는 브라질 내 빈민가인 파벨라를 비하하는 발언도 한 것으로 전해진다.

결국 A 씨의 생각 없는 행동이 담긴 영상은 브라질 교민과 국내 거주하는 브라질인들에게 퍼졌다. 이에 따라 브라질 상파울루 한국 총영사는 공개 입장문을 내고 깊은 유감을 표명하기도 했다.

현재 A 씨는 국내에 돌아와 자가격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된 영상 대부분도 현재 삭제된 상태다.

사진 | SBS 보도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