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키즈' 현진 '학폭의혹'에 JYP "사실확인 노력중" [전문]
    • 입력2021-02-23 06:52
    • 수정2021-02-23 07: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황현진)의 학폭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22일 오후 네이트판에는 현진의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A씨가 그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현진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23일 새벽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당사는 본 이슈에 대해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현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다만 현재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다"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예정"이라고 악성 루머 유포자에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A씨는 폭로 글에서 황현진으로부터 이유 모를 학교폭력과 언어폭력을 당했다며 '엄마가 없어서 저 모양이다'라는 등의 폭언, 성희롱, 패드립을 들었고, 반에서 때리고 싶다는 등의 이유 없는 조롱, 눈치, 시비 등이 더 심하게 진행됐다고 주장했다.


그는 "다른 피해자들과 비교했을 때 정도가 심한 편이 아닌 것 같아 잊었다고 생각했었지만, 당시 저에게 상처를 준 가해자의 얼굴이 주변에서 보이니 다시금 그때 그 애들이 순전히 조롱하기 위해 했던 말과 행동들이 치가 떨릴 정도로 선명하게 떠오르기 시작했다. 어떠한 이유로도 폭력은 정당화되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 어렸다는 이유로 행해진 폭력이 정당화되지 않길 바라며 직접적인 사과를 바란다"고 사과를 요구했다.


다음은 JYP 입장 전문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고 있는 현진 관련 이슈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우선 당사는 본 이슈에 대해 사실 확인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현진)가 재학했던 학교 및 주변 지인들의 의견을 청취 중이며, 게시자가 허락한다면 게시자의 의견을 직접 청취하는 것도 고려 중에 있습니다.


다만 현재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게시하는 유포자들도 확인했습니다. 이어 다양한 루트를 통한 상세 조사를 진행하여 왜곡되지 않은 정확한 사실관계를 규명하고자 하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명확한 사실 규명을 통한 아티스트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실과 다른 루머 유포에 대해 원칙대로 강경 대응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