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정인이 사건 '그알' 중요치 않다" 발언→"경솔했다" 사과[전문]
    • 입력2021-01-24 07:20
    • 수정2021-01-24 11: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홈쇼핑 방송 중 SBS '그것이 알고 싶다'를 "중요하지 않다"라고 언급하면서 비난에 휩싸였다. 이를 인지한 그는 결국 사과문을 올려 진화에 나섰다.

24일 김새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김새롬이 사과문을 남긴 배경은 이렇다. 김새롬은 23일 전파를 탄 '그것이 알고 싶다'와 겹치는 방송 시간대의 홈쇼핑 방송에 출연했는데, 이 방송에서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 물건을 사는 게 중요하다"라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 이후 적절하지 않은 표현을 했다는 지적에 휩싸이기 시작했다.


또한 이날 '그것이 알고 싶다'는 국민적인 공분을 산 입양아 학대 사망 사건인 '정인이 사건' 후속편으로, 이를 향한 관심이 관심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실질적인 변화를 만들어야 한다는 무거운 주제를 담고 있었다.


민감한 여론을 의식해 김새롬이 사과문을 올렸지만, 아직 이 게시글에는 그의 진정성을 지적하며 분노하는 반응이 주를 이루고 있다.


한편 김새롬은 최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 "이혼의 아이콘이 되고 싶다", "결혼반지를 녹여 펜던트를 만들었다" 등 자신만의 유쾌한 이혼 아픔 극복법을 드러내 주목받았다. 현재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의 패널로도 출연 중이다.


다음은 김새롬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김새롬입니다.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깁니다.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습니다.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습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출처|김새롬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