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암 투병' 김철민 "명수야 고맙다"...절친에 감사글 '뭉클'
    • 입력2021-01-22 14:50
    • 수정2021-01-22 14: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개그맨 김철민이 박명수에게 다시금 고마움을 전했다.


22일 김철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명수에 고맙다"라는 글과 함께 박명수와 찍은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 속 두 사람은 막역한 사이로 알려진 만큼, 훈훈한 우정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해 11월 김철민은 채널A 예능 프로그램 '개뼈다귀'에 출연해서도 박명수에게 고마움을 드러낸 바 있다. 김철민은 박명수에 대해 "제가 아프다는 소식에 가장 먼저 달려와준 친구"라고 소개하는가 하면, "이젠 네 몸을 사랑해야된다. 네 몸을 돌보면서 하루하루 더 챙기길 바란다"는 바람도 전했다.


한편 김철민은 1994년 MBC 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으며 2019년 폐암 4기 판정을 받았다.현재 요양병원에서 투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김철민 페이스북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7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