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얀 "이혼 후 폭식증→108kg까지 쪄...현재 38kg 감량('터닝포인트')
    • 입력2021-01-15 19:01
    • 수정2021-01-15 19: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배우 이하얀이 폭식증을 극복했다고 밝혔다.

이하얀은 15일 방송된 JTBC '터닝포인트'에 출연해 근황을 알렸다.


이하얀은 이혼 후 힘들었던 삶을 언급하며 "결혼 전 저의 다짐은 절대 이혼하지 않는 것이었다. 하지만 아무리 버텨도 갈라지게 되더라. 여기까지 얘기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또한 "이혼 후 시공간을 초월해 고통스러웠다. '왜 내가 왜 이걸 겪어야 하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자책을 했고, 경제적인 고통과 심리적으로 세상과 단절했다"라고 이야기했다.


아울러 이로 인해 스트레스로 폭식증이 왔다고도 밝혔다. 이하얀은 "마음도 허하고 현실이 막막하니 소화가 너무 잘되더라. 배부르면 그만 먹어야되는데 그냥 먹었다. 출산 후에도 56kg정도를 유지했는데 108kg까지 쪘다. 저울을 못 믿겠어서 버리기도 했다"라고 회상했다.


힘든 시간을 이겨내고 3개월만에 38kg을 감량한 이하얀은 "생야채와 채소를 먹으려고 하고, 다양한 영양분을 섭취하는 편이다. 한국식 식단과 서양식 샐러들을 함께 먹는다"며 자신만의 식습관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이하얀은 1997년 배우 허준호와 결혼했지만 2003년 이혼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JTBC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