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2050 탄소 중립 선언 참여…"평소 환경문제 관심 多"
    • 입력2020-12-11 11:11
    • 수정2020-12-11 11: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하지원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배우 하지원이 ‘2050 탄소 중립 선언’ 인트로에 참여해 환경 보호를 독려했다.

하지원은 지난 10일 공개된 ‘2050 탄소 중립 비전’ 프로젝트에 참여, 인트로 영상에 출연해 의미를 더했다.

‘2050 탄소중립 비전’ 선언은 우리의 일상으로 다가온 기후 위기를 극복하고 위기를 기회로 삼아 선도 국가로 도약하고자 하는 담대한 비전이 담긴 문재인 대통령의 연설로 이 날 청와대에서 6개 방송사를 통해 생중계됐다. 이 연설은 영어로 번역돼 해외 방송을 통해 송출됐다.

이번 행사는 ‘시간’이라는 공통 키워드를 토대로 인트로 영상과 탄소중립 선언, 뮤직비디오 상영 등 공감을 이끌어내는 콘셉트로 진행됐다.

서울환경영화제 홍보대사 에코프렌즈로 활동하고 있는 하지원은 다큐멘터리 ‘북극의 눈물’ 각본가로 알려진 노경희 작가의 글을 바탕으로 나레이션에도 참여했다.

하지원은 산업화 이후 앞만 보고 달려오며 환경 위기를 초래한 과거를 회한하고 더 늦기 전에 환경을 위한 행동을 시작하자는 메시지를 담은 진정성 깊은 연기를 선보이며 환경 문제 인식 개선과 참여를 독려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