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고+도박 고백' 최하민 "경솔했다, 도박은 NO… 죄송합니다" 사과[종합]
    • 입력2020-12-01 16:54
    • 수정2020-12-01 16:5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최하민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Mnet ‘고등래퍼’ 출신 래퍼 최하민(오션검)이 생활고를 호소하며 어려움을 토로한 가운데 그가 다시 “경솔했다”며 사과했다.

1일 오후 최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제가 경솔했습니다. 아무 일도 없습니다. 노력하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제가 어린 나이에 생활고가 덜컥 무서웠습니다. 그래서 답답한 마음에 어린 마음에 그런 글을 푸념하듯이 올렸고 도박은 하지 않았습니다. 여러분에게 죄송합니다. 정말 사과드립니다. 앞으로는 음악을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며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최하민2

앞서 최하민은 이날 오전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생활고 때문에 도박까지 했다고 알려 충격을 안겼다. 그는 “내년 4월 검정고시를 볼 예정이고 바로 입대를 하고 싶다. 내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인증 배지가 있다. 또 나에게는 건강보험료 332만 원과 국민연금미납료 17개월 분이 있다. 이런 문제들은 나이에 비해 너무 무겁다”고 했다.

또 “노동을 해보았지만 600만 원 가량의 돈을 모으기엔 턱없이 부족했고 대출을 알아보았지만 가능한 상품도 없었으며 노름의 길에 들어섰다 간신히 자리를 털고 집에 들어와 누워 이 글로 도움을 요청한다”라고 말했다.

최하미ㅏㄴ

그후 최하민은 자신의 SNS 게시글을 모두 삭제했다. 그는 지난 2017년 Mnet ‘고등래퍼’에 출연, 준우승으로 이름을 알렸다. 그후 스윙스가 수장으로 있는 저스트뮤직에 소속돼 활동했다. 올해 7월까지도 그는 앨범활동을 했다.

아래는 최하민 SNS글 전문

제가 경솔했습니다. 아무 일도 없습니다. 노력하겠습니다.

제가 어린 나이에 생활고가 덜컥 무서웠습니다. 그래서 답답한 마음에 어린 마음에 그런 글을 푸념하듯이 올렸고 도박은 하지 않았습니다. 여러분에게 죄송합니다. 정말 사과드립니다. 앞으로는 음악을 열심히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eunjae@sportsseoul.com
사진|Mnet·최하민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