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환불원정대에 받은 금팔찌, 명품 아니다"
    • 입력2020-11-21 21:22
    • 수정2020-11-21 22:3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유재석 팔 종합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천 만원)아니야!”

유재석이 환불원정대의 멤버들에게 받은 금팔찌의 가격에 대해 해명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최근 ‘환불원정대’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 등 네 멤버가 유재석에게 준 금팔찌 가격에 대해 시원하게 해명(?)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특히 김종민은 “형만 금을 받았잖아요”라는 말에 유재석의 난감한 표정이 눈길을 모았다. 앞서 유재석이 받은 금팔찌의 상자는 명품 브랜드와 비슷한 디자인이었다. 때문에 이 상자만 보고 (수 천만원 대)명품이라고 오해를 받은 바 있다.

이에 유재석은 “디테일이 아니었다. 상자 모양은 그런데 유명 명품은 아니었다”라며 “나도 아닌 줄 알고 있었는데 갑자기 기사가 나와서 다시 한 번 확인했다. 분명 아닌데 그래서 다시 봤는데 아니더라”고 말했다. 이어 “비슷한 상자로 인한 금액 오류 사고”라며 “잘못 아셨다”고 했다.

유재석은 또한 기사가 난 직후 전혀 말이 없었던 멤버들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유재석은 “보통 그러면 효리나 정화 누나에게 문자 한 통 와야할 거 아니야. 근데 아무도 얘기 안했다. 작은 해프닝이 있었다”고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whice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