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제이, 새로운 소속사에서 가요계 컴백 예고
    • 입력2020-11-19 08:22
    • 수정2020-11-19 08: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크라운제이_001
[스포츠서울 홍승한기자]래퍼 크라운제이가 빅오션 ENM과 새로운 시작을 준비한다.

빅오션 ENM은 19일 “최근 크라운제이와 전속 계약을 맺고, 한 식구가 됐다”라고 밝혔다.

크라운제이는 2006년 정규 1집 ‘One & Only’로 가요계에 데뷔해, 특유의 속사포 랩과 재치 있는 가사로 실력을 인정받았다. 크라운제이는 ‘그녀를 뺏겠습니다’, ‘Fly Boy’, ‘No Break’, ‘Don’t You Worry‘ 등 다수의 곡을 발표하며 대중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음악 활동 뿐만 아니라 예능에서도 크라운제이는 두각을 드러냈다. 특히 MBC ’우리 결혼했어요‘ 등에서 예능감을 뽐내며, 솔직 담백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다방면에서 ’팔방미인‘ 매력을 보여줬던 크라운제이가 빅오션 ENM과 함께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빅오션 ENM 관계자는 “크라운제이는 뛰어난 음악성과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지니고 있는 뮤지션이다”라며 “크라운제이가 다양한 활동으로 사랑받을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크라운제이의 소속사 빅오션 ENM은 슈퍼문픽쳐스, 곰픽쳐스, 더그루브컴퍼니가 합병한 종합엔터테인먼트사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큰 바다가 되겠다는 포부를 사명에 담았다.

한편, 빅오션 ENM에서 새 출발을 알린 크라운제이는 오는 2021년도 초 발매를 목표로 신곡을 준비 중이다.


hongsfilm@sportsseoul.com

사진|빅오션 ENM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