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런에 눈뜨셨던 회장님" 이승엽, 고 이건희 회장 추모
    • 입력2020-10-29 10:27
    • 수정2020-10-29 10:2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이승엽
이승엽 KBO 홍보대사가 시상식을 지켜보고 있다.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KBO 이승엽 홍보대사가 최근 별세한 고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을 추모했다.

이승엽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건희 회장의 사진과 함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적었다.

이승엽은 “회장님께서 생전에 보여주셨던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을 위한 열정과 관심. 스포츠인으로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이건희 회장의 스포츠 발전을 위한 노고에 깊은 감사를 표했다.

이건희 회장이 병상에 있을 때 자신의 홈런 소식에 눈을 떴다는 에피소드도 언급했다. 이승엽은 “2014년 5월 25일 경기 후에 저에게 많은 연락이 왔었고 다음날 많은 기사들이 나왔었다”면서 “평범했던 시즌 8호 홈런에 병상에 계셨던 회장님께서 잠시 눈을 뜨셨다는 내용이었다. 그 이후 회장님께서는 조금씩 건강을 회복하고 계신다는 기사를 접했으며 곧 병상을 박차고 일어나실거라 믿었다”며 이건희 회장 별세 소식을 안타까워했다.

더불어 “저는 15년간을 삼성의 유니폼을 입고 대구 시민야구장과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뛰었으며 삼성을 통해 성장할 수 있었다. 그런 삼성을 이끌어주셨던 회장님 마지막 가시는 길 함께 배웅하지 못해 죄송하며 깊은 애도를 표한다. 부디 이 세상에서 짊어지셨던 무거운 짐들 내려놓으시고 하늘나라에서는 편히 쉬시길 바란다”면서 재차 이건희 회장의 명복을 빌었다.
superpowe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