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 우수식품 온라인으로 수출길 연다
    • 입력2020-10-27 12:12
    • 수정2020-10-27 12:1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589438842
인천시청 전경(제공=인천시)
[인천=스포츠서울 최성우 기자] 인천시는 11월 4일까지 관내 우수 식품제조·가공업소 23개소를 대상으로 ‘식품제조·가공업소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어 식품제조·가공업소 온라인 수출상담회는 수출인프라 부족과 낮은 인지도 등 시장 경쟁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식품제조·가공업소의 해외 유통판로 개척으로 수출 활력을제고하고, 수출국 다변화로 인천 우수식품의 해외 유통판로 확대 지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기획됐다.

또 시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인천지역본부와 협업해 미국, 일본, 중국, 베트남, 태국, 인도네시아, 대만 등 7개국 해외바이어 15개사와 총 60회 규모의 비대면 화상상담회를 진행한다.

주요 수출 상담품목은 K-푸드 열풍과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김치류, 레토르트제품, 견과류가공품, 과자류, 가정간편식 등이다.

특히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식품 수출에 필요한 현지 유통망과 지속적인 협력으로 수출거점을 확보해 시장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함으로써 수출 기반을 구축하고, 현재 지나치게 중국의존적인 수출에서 벗어나 시장 다변화를 통한 식품 제조산업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김혜경 인천시 건강체육국장은 “비대면·온라인 수출 확대 기반 마련으로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성우기자 ackee26@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