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김준호의 돌싱라이프 공개 "이제 결혼식 사회 못 봐"
    • 입력2020-10-26 07:51
    • 수정2020-10-26 07: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화면 캡처 2020-10-26 074139
[스포츠서울 도영인기자] 개그맨 김준호가 이혼 후 달라진 삶에 대해 언급했다.

김준호는 지난 25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돌싱 라이프를 공개했다.

이 날 김준호는 영어회화 선생님과의 통화로 아침을 여는 장면이 펼쳐져 눈길을 끌었다. 아침 식사를 배달음식으로 마무리한 뒤 집에 개그맨 후배 홍인규, 권재관, 조윤호가 찾아왔다.

이 때 현관문 앞에 엄청나게 많이 쌓인 소주 박스가 포착돼 눈길을 끌었다. 김준호는 이에 대해 “사연이 있다”면서 “부산 코미디 페스티벌 홍보한다고 소주회사에서 50만 병 협찬을 받은 건데 코로나19 때문에 못 열었다. 회장님이 ‘준호 네 탓이냐. 네가 다 먹어라’라고 하셨다”라고 밝혔다.

개그 콘서트가 폐지되고, 코로나로 인해 각종 행사가 취소되면서 개그맨들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코로나 탓에 일이 없는 홍인규는 김준호의 집에 오후까지 있어도 되냐고 물었고, 김준호는 “부부는 그런 게 있겠구나. 나는 혼자 살아서 일이 없든, 있든 상관이 없다”라고 솔로 라이프를 언급했다.

권재관은 “올해 행사 나간적이 단 한번도 없다. 요즘에 시간이 많아서 하루에 자전거를 100km씩 탄다”고 털어놨다. 이어 홍인규는 “결혼식, 돌잔치로 애들 학원 보냈는데 그게 없다”며 고충을 토로했고 김준호는 “난 결혼식 사회도 못 본다. 이제”라고 씁쓸한 듯 이혼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dokun@sportsseoul.com
사진 |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캡쳐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