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놀드 슈왈제네거, 폐판막 교체 수술 받은 근황 공개 "의료진에 감사"[★SNS]
    • 입력2020-10-24 08:34
    • 수정2020-10-24 08: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아놀드 슈왈제네거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할리우드 배우 아놀드 슈왈제네거가 심장 수술을 받았다.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24일(한국 시각)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클리블랜드 클리닉 팀 덕분에 지난번 수술 때 새로 단 폐판막과 함께 할 대동맥 판막이 생겼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환상적인 기분이다. 이미 클리블랜드의 거리를 걷고 있다. 우리 팀의 모든 의사와 간호사 여러분께 감사한 마음이다”라고 수술이 무사히 끝났음을 전했다.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지난 1997년 선천성 심장 질환으로 수술을 받았고 이후로도 수차례 폐판막 교체 수술 등 심장 질환으로 인한 수술과 치료를 병행해왔다.

지난 2018년에도 심장 수술을 받은 뒤 의료진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자신의 영화 ‘터미네이터’ 명대사인 “아윌 비 백” 대신 “아임 백”이라고 적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1970년 영화 ‘뉴욕의 헤라클레스’로 데뷔해 ‘터미네이터’ 시리즈를 통해 세계적인 스타로 떠올랐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아놀드 슈왈제네거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