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 "36주 아기, 20만원" 판매글 올라...경찰 조사中
    • 입력2020-10-17 20:10
    • 수정2020-10-17 20: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중고거래 어플리케이션 '당근마켓'에 36주 아기를 20만원에 입양보낸다는 판매글이 올라와 경찰이 조사하고 있다.


17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6시30분쯤 '당근마켓' 어플 서귀포시 지역 카테고리에 '아이 입양합니다. 36주 되었어요' 라는 제목으로 게시글이 올랐다. 게시자 A씨는 아이가 자는 모습이 담긴 사진 2장과 20만원의 가격을 제시했다.


제주도 맘카페 등 커뮤니티사이트를 중심으로 해당 게시글이 확산되자 네티즌들은 "거짓말이었으면 좋겠다", "세상이 너무 무섭다", "정신에 문제있는 사람"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분노했다.


커뮤니티에 따르면 이글의 게시자는 자신이 27살이며 남편이 없어 힘들다는 내용도 글에 포함했다가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판매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전국 각지에서 112에 게시자를 처벌해달라고 신고했고, 사건은 해당 지역 경찰서로 이관돼 경찰이 게시자를 찾고 있다.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경찰은 전국에서 신고가 접수되자 IP추적 등을 통해 글을 올린 산모를 찾았다. 이 산모는 지난 14일 아이를 출산하고 제주도에 머물며 이틀 뒤 해당 글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산모와 아이는 모두 무사한 상태"라고 말했다. 경찰은 산모를 상대로 글을 올리게 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당근마켓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