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범슨 지휘' U-21 대표팀, U-19 대표팀과 2차전 4-1 대승
    • 입력2020-10-17 18:11
    • 수정2020-10-17 18: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1015393773
제공 | 대한축구협회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1세 이하(U-21) 축구대표팀이 19세 이하(U-19) 대표팀과 평가전 2연전에서 모두 이겼다.

올림픽팀을 겸하는 김 감독이 이끄는 U-21 대표팀은 17일 파주NFC에서 열린 U-19 대표팀과 두 번째 평가전에서 4-1 대승했다. 전반 41분부터 6분 사이 이준석(인천) 이호재(고려대) 임덕근(제주)가 연달아 득점포를 가동한 U-21 대표팀은 후반 5분 최민서(포철고)에게 한 골을 내줬으나 후반 42분 김찬(충남 아산)이 한 골을 더 추가해 세 골 차 대승했다.

U-21 대표팀은 지난 15일 1차전에서 3-1로 이긴 적이 있다. 두차례 평가전 모두 ‘형님’답게 대승으로 장식했다.

kyi0486@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