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라, 엄마 쏙닮은 두딸과 자전거타는 일상 공개[★SNS]
    • 입력2020-09-21 11:20
    • 수정2020-09-21 11:1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2009210558432495635_20200921055908_01_20200921060018033
202009210558432495635_20200921055908_02_20200921060018044
202009210558432495635_20200921055908_03_20200921060018058
사진|인스타그램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테니스선수 출신인 가수 윤종신의 아내 전미라가 자신을 쏙 빼닮은 두딸과 함께 한 일상을 공개했다.

전미라는 21일 인스타그램에 “일요일은 푹 자고 일어나 몸 움직이기. 몸을 움직이면 머리가 새로운 생각들로 가득 차고 회전도 빨라져요. 특히나 아이들이 폰을 만지지 않고 자연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무엇보다 좋고요”라는 내용의 글과 사진 여러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전미라가 아이들과 함께 자전거를 타는 장면 등이 담겨 있으며, 특히 전미라를 쏙 닮아 모델을 방불케하는 긴 팔다리의 두딸 라임-라오 자매의 모습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전미라는 지난 2006년 윤종신과 결혼해 1남 2녀를 두고 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전미라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