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공부" 김호중, 사회복무요원 근무 후 첫 근황[★SNS]
    • 입력2020-09-19 08:42
    • 수정2020-09-19 08:4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0001202695_001_20200919050027572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트바로티’ 김호중이 사회복무요원 복무를 시작한 뒤 처음으로 근황을 알렸다.

김호중은 19일 인스타그램에 “인생공부”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은 모자와 안경을 쓴 김호중의 셀카다. 예전보다 한결 홀쭉해진 얼굴과 입술을 꽉 다문 모습이 보는 이의 눈길을 끈다.

한편 김호중은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트바로티’라는 별명으로 대중에게 사랑받아왔고 지난 10일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를 시작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김호중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