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라, 20년 연인 김도훈이 사랑스러워보일 때는 "잘 때"
    • 입력2020-09-18 11:20
    • 수정2020-09-18 11:1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0004879031_001_20200918082834142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 배우 오나라가 20년째 열애 중인 연인 김도훈을 방송에서 언급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나라는 지난 17일 방송한 tvN ‘식스센스’에 유재석, 제시, 전소민, 게스트 김민석과 출연해 미션수행을 위해 차로 이동 중 길거리 커플을 목격하고 일제히 부러워했다.

유재석이 멤버들에게 “상대방이 어떨 때 가장 사랑스러워 보이냐”라고 묻자 전소민은 “커피가 식을까봐 텀블러에 담아 놓고 기다릴 때”라고 답했다.

오나라가 “잘 때”라고 장수커플답게 짧고 강렬하게 답하자 유재석이 “입 다물고 가만히 있을 때냐”라고 다시 물었고 오나라는 “말이 너무 많다”고 폭로했다.

0004418596_002_20200918090204570
사진|tvN 화면 캡처

오나라와 김도훈은 2000년 창작 뮤지컬 ‘명성황후’에 함께 출연한 인연으로 연인사이로 발전해 20년째 아름다운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오나라의 마음을 사로잡은 김도훈은 배우 출신 연기 강사로 현재 YG케이플러스 연기반에서 연기 지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나라는 앞서 tvN ‘현장토크쇼 택시’, ‘인생술집’에 출연해 김도훈과의 연애에 대해 “헤어진 적도 없고 권태기도 없었다”고 각별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당시 결혼이 늦어진 것에 대해 “활동 탓에 시기를 맞추지 못했다”며 “난 의리가 있는 사람이다. 결혼을 하게 되면 그분과 할 거다”고 밝혔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tvN ‘식스센스’ 화면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