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인조, 현 컴퍼니와 전속 계약 체결…이태성·박진우 한솥밥[공식]
    • 입력2020-08-14 15:36
    • 수정2020-08-14 15:3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 200814_[배우 윤인조] 현컴퍼니 전속 계약 체결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배우 윤인조가 이태성, 박진우가 소속된 현 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윤인조는 올해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극 중 차도철(김태향 분)의 아내 역을 맡아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국민 밉상이라는 칭호가 붙을 정도로 얄미운 연기를 탁월하게 소화, 작품에 감칠맛을 제대로 더하며 보는 재미를 배가시켜준 것.

이어 지난 13일 종영된 MBC 수목드라마 ‘십시일반’에서는 미술관 관장 역으로 우정 출연한 가운데 마지막 회에 정점을 찍었다. 사기꾼 독고철(한수현 분)과 그를 저지하려는 이들의 중간에 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미술관 관장의 당혹감을 리얼하게 그려내 쫄깃한 재미를 상승시켰다.

뿐만 아니라 윤인조는 드라마 ‘내 사랑 금지옥엽’, ‘송곳’, ‘한 번 더 해피엔딩’, ‘황금빛 내 인생’, ‘닥터 프리즈너’, ‘태양의 계절’, ‘VIP’, ‘모두의 거짓말’을 비롯해 연극 ‘칠수와 만수’, ‘라이어’, ‘쉬어매드니스’, ‘민자씨의 황금시대’, ’여보 고마워‘ 등 드라마, 연극에서 다져온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대중들에게 스며들어왔다.

윤인조는 ”먼저 드라마 ’십시일반‘ 마지막 회에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고 영광이었다. 또 앞으로 새 보금자리를 찾은 만큼 더욱 다양한 작품에서 인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할 테니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현 컴퍼니 관계자는 ”윤인조는 매 작품마다 색깔 있는 연기를 선보여온 배우“라며 ”배우 윤인조가 날개를 펴고 활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동반자가 되겠다. 배우 윤인조의 앞으로 행보에도 기대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2020년 드라마 ’부부의 세계‘, ’십시일반‘을 마친 배우 윤인조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에 있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현 컴퍼니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