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트니스스타에서 1위한 개그우먼 김혜선,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됐다"
    • 입력2020-08-10 09:30
    • 수정2020-08-10 09: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DSC_1460
김혜선이 ‘2020 피트니스스타 in 오산’에서 강렬한 퍼포먼스로 팬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1437
김혜선이 ‘2020 피트니스스타 in 오산’에서 강렬한 퍼포먼스로 팬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글·사진 수원 | 이주상기자]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될 것이다.” 9일 수원시 스칼라티움에서 ‘2020 피트니스스타 in 오산’이 열렸다. 강렬한 레드로 머리카락을 물든 한 참가자가 관객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탄탄한 근육은 물론 화려한 퍼포먼스에 개그까지 첨가하며 다른 참가자들을 압도했다. 낯이 익은 주인공은 개그우먼 김혜선(37)이었다.

김혜선은 이날 스포츠모델 시니어 부문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비록 오버럴전에서 아깝게 탈락하며 그랑프리를 수상하지는 못했지만 관객들은 그녀의 열정에 끊임없는 박수로 응답했다.

굵은 땀방울이 송글송글 맺힌 채 인터뷰에 응안 김혜선은 “이번 대회는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될 것이다. 전혀 다른 새로운 세계였다. 많은 것을 배우고 실천했다. 모든 면에서 나를 바꿀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벅찬 감격을 억누르지 못했다.

KBS 개그콘서트의 인기코너인 ‘최종병기 그녀’에서 뛰어난 유머감각과 함께 남다른 운동실력을 보여줬던 김혜선은 “운동센터를 운영하면서 또 다른 목표가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 피트니스를 시작했다. 3월부터 본격적으로 준비했다. 6개월 만에 좋은 성과를 내 기쁘다”며 환하게 웃었다.

현장에는 센터의 후배들이 김혜선을 응원했다. 남편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김혜선은 “남편이 공교롭게 독일로 출장을 갔다. 독일에서 시아버지, 시어머니와 함께 라이브로 보고 있다. 멀리서도 항상 응원해주는 남편이 고맙다”며 애틋함을 전했다.

코로나19로 많은 대회가 연기되다 이번에 출전한 김혜선은 “피트니스를 하면서 인생의 또 다른 목표가 생겼다. 이번 수상이 터닝포인트가 됐다. 피트니스는 많은 여성들에게 전환점을 마련한다. 나처럼 여성들이 피트니스를 통해 많이 바뀌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혜선은 2011년 KBS 26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최종병기 그녀’를 비롯해서 ‘기다려 늑대’, ‘딸바보’등의 코너를 통해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김혜선은 독일 유학 중 3살 연하의 독일인 스테판 지겔을 만나 2018년 결혼했다.


DSC_1420
김혜선이 ‘2020 피트니스스타 in 오산’에서 강렬한 퍼포먼스로 팬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1455
김혜선이 ‘2020 피트니스스타 in 오산’에서 강렬한 퍼포먼스로 팬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rainbow@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