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만에 구독자 400만…'먹방 유튜버' 쏘영, 해양수산부에 러브콜[SS쇼캠]
    • 입력2020-08-03 08:10
    • 수정2020-08-05 08:1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기자]'먹방 유튜버' 쏘영(본명 한소영)이 최근 본지와의 인터뷰를 통해 사랑스러우면서도 털털한 매력을 뽐냈다.

이날 쏘영은 "해외 팬분들이 '한국 수산물을 어디서 살 수 있느냐'고 많이 물어보신다"며 "그럴 때마다 통로가 없다는 것이 안타깝다"고 전했다.


이어 "해양수산부와 연결이 돼서 전 세계적으로 한국 수산물을 알릴 수 있는 방법을 찾았으면 좋겠다. 음식으로 애국을 하고 싶은 느낌"이라며 남다른 포부를 밝혔다.


한편, 쏘영은 MBC 일일드라마 '찬란한 내 인생'에서 남지애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yoonz@sportsseoul.com


취재|강지윤기자 tangerine@sportsseoul.com

영상|조윤형기자 yoonz@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