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인치 엉짱모델 민죠이, 크레이지 자이언트 콘테스트에서 섹시미 뿜뿜[이주상의 e파인더]
    • 입력2020-07-24 05:33
    • 수정2020-07-24 08:5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DSC_6659
민죠이.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6765
민죠이.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글·사진 이주상기자] 41인치 가슴라인, 40인치 힙라인. 초대형 모델이 등장했다. 최근 서울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의 ‘2020 미스 크레이지 자이언트 콘테스트’가 열려 대형 글래머 민죠이가 섹시한 자태를 뽐냈다.

피트니스와 피팅 분야에서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민죠이는 운동으로 다져진 40인치 힙라인이 매력포인트다. 현역 모델 중 가장 탄탄한 힙라인의 소유자다.

한국 최강의 ‘엉짱모델’로 탄생할 수 있었던 계기는 피트니스. 민죠이는 “20살부터 비키니여신이 되는 것이 꿈이었다. 대학교 재학 중에 헬스클럽에 조기 취업되는 행운을 안아 직장에서 운동을 하는 행운을 안았다. 열심히 운동하면서 탄탄한 힙라인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콘테스트에서 민죠이는 자신의 매력포인트를 최대한 부각시킬 수 있는 탱크톱과 핫팬츠로 매력을 발산했다. 강렬한 시선과 어우러져 섹시함을 더욱 극대화시켰다.

피트니스를 통해 건강한 육체는 물론 밝고 건강한 사고방식을 갖게 된 민죠이는 “밝은 기운을 사람들에게 전하는 직업을 가진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인상 깊게 본 영화는 ‘인사이드 아웃’이다. 영화 속의 밝은 캐릭터인 ‘죠이(joy)’가 나와 비슷해 애칭이 ‘min.joy(죠이)’가 됐다”며 밝게 웃었다.

DSC_6602
민죠이.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6759
민죠이.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6649
민죠이.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rainbow@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