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양준일 "결혼한 적 있냐? YES. 애가 있나요? NO. 내 딸이 아니다"
    • 입력2020-07-07 22:18
    • 수정2020-07-07 22:1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양준일 비스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가수 양준일이 그동안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결론적으로 전 부인에 대해서는 “있다”, 고등학생 딸에 대해선 “없다. 내 딸이 아니다”, 그리고 이 같은 사실을 “부인은 안다”며 시원하게 답했다.

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양준일은 인터넷상에서 계속 나돌았던 루머에 대해 말했다. 먼저 이같은 논란에 대한 질문에 그는 “사실 이런 얘기를 하고 싶지 않았던 게, 나는 유명세라는 세금을 내야 한다. 내가 나눌 수 있는 것과 비교했을 때 그 세금은 너무 적다. 주위에 있는 과거 사람들이 그 세금을 내야 하나 싶었다. 그래서 얘기를 안했다”고 말했다.

양준일의 적극적인 모습에 박나래는 조심스럽게 결혼에 대한 질문을 던졌다.

이에 양준일은 “그렇다. 결혼을 했었고 모든 사람이 안다. 그걸 어떻게 거짓말을 하고 어떻게 숨기냐. 한국에서 결혼해서 살았다. 내 주위에 있는 사람은 다 아는 사실”이라면서 “올초에 누가 유튜브에 댓글을 남기면서 알려졌다. ‘이게 사실이다. 아니면 날 고소해라’ 이런 글이 올라왔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 부인이 인터뷰를 했다고 들었다. ‘나는 너를 숨겨주려고 했는데 나와서 얘기하고 싶으면 그건 너의 선택’이라고 생각했다. 현재 부인한테 얘기하고 결혼했냐고 말하던데, 내 부인이 인생을 같이 할 사람인데 거짓말 위에다가 관계를 어떻게 쌓냐. 다 무너지지 않나”고 해명했다.

결혼 사실에 대해 시원하게 답한 양준일은 또 다른 루머인 ‘고등학생 딸’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전에 결혼한 적은 있지만, 전처와 사이에 딸은 없다. 내 딸이 아니다. 전 부인이 재혼해서 딸을 낳은 거다. 듣기로는 딸이 고등학생이라고 하는데 내 아이라면 최소 20살이 넘어야 하는 거다. 전 부인도 재혼해서 딸을 낳은 것”이라면서 “굳이 물어보지도 않는 사람들에게 가서 구구절절 설명하는 게 필요없다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whice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