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리그 코로나19 38명 양성, 그래도 개막하나?
    • 입력2020-07-04 08:16
    • 수정2020-07-04 08:1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만프레드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롭 만프레드 커미셔너. 출처|포브스

[스포츠서울 이웅희기자] 메이저리그가 개막할 수 있을까. 신종 코로나 비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수 검사 결과 38명이 양성반응을 보였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4일(한국시간) “개막을 앞두고 구성원 총 3185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한 결과 1.2%인 38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19ㄱ0 팀에서 선수 31명, 구단 직원 7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양성 반응 선수는 리그 규정에 따라 공개되지 않았다. 양성 반응을 보인 구성원은 격리된 상태다. 치료 후 두번의 검상서 음성 판정을 받고, 3일 동안 증상을 보이지 않아야 복귀할 수 있다.
iaspir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