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노래방 방문 사과 "시국 맞지 않는 행동 반성, 윤아에게 미안"[공식]
    • 입력2020-07-02 10:37
    • 수정2020-07-02 10:3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이효리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가수 이효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국에 노래방에 방문한 사실을 사과했다.

2일 이효리는 SNS를 통해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은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합니다”라며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습니다”라며 지난 밤 노래방에 방문했던 점을 언급했다.

이어서 그는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합니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라고 거듭 사과했다.

지난 1일 이효리는 소녀시대 윤아와 함께 라이브방송을 진행하며, 노래방에 방문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제기됐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이효리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