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여자화장실 몰카설치 공채개그맨 A씨, 검찰 구속 송치
    • 입력2020-06-30 15:17
    • 수정2020-06-30 15:1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20060301000147200007772

[스포츠서울 안은재 인턴기자] KBS2‘개그콘서트’ 연습실이 있는 KBS연구동 여자화장실에 몰래카메라(몰카)를 설치한 혐의로 입건된 KBS 공채 출신 프리랜서 개그맨 A씨가 검찰에 구속 송치됐다.

30일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A씨를 성폭력처벌법(카메라 이용 촬영, 성적 목적 다중이용 장소 침입 등) 위반 혐의로 구속 송치했다. A씨는 지난달 2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연구동 여자 화장실에 침입해 불법 촬영용 카메라를 설치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지난달 29일 “KBS연구동 내 여자 화장실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불법 촬영 기기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를 벌여왔다. 수사망이 좁혀지자 압박감을 느낀 A씨는 이달 2일 경찰에 자진 출석해 피의자 조사를 받았다.

대승2
KBS연구동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한 혐의를 받고 있는 공채개그맨 A씨(왼쪽)와 KBS 본관. 출처|A씨 SNS

경찰수사가 신속히 이뤄질 수 있었던 건 A씨가 몰카를 설치하기 전 카메라가 제대로 작동하는지 확인하기 위해 자신의 얼굴을 카메라에 비춰본 흔적이 남아있었기 때문이다.

한편 KBS 측은 “이번 사건에 책임을 통감하며 재발 방지와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eunja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