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특집 가요설문②]지코X아이유, K팝 최고의 남녀가수…최고 기대주=투바투
    • 입력2020-06-22 14:23
    • 수정2020-06-22 14:2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K팝설문 지코 아이유 투바투
[스포츠서울 홍승한·김선우기자]2020년 현재, 한국 가요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존재는 누구일까.

스포츠서울이 창간 35주년을 맞아 지난 3일부터 14일까지 ‘가요계 파워피플’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현 시점에서 업계 관계자들이 생각하는 각 분야 ‘최고’가 누구인지 확인 할 수 있었다. 또 이번 설문에서는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안팎으로 영향을 받고 있는 가요계 관계자들의 현장의 목소리도 들어봤다.

가요계 관계자들이 꼽은 최고의 ‘파워피플’은 모두의 예상대로 방탄소년단이었다. 명실상부 K팝과 한류를 대표하고 있는 방탄소년단은 ‘최고의 남자 아이돌팀’으로도 선정됐고,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방시혁 의장 역시 ‘최고의 K팝 프로듀서’로 이름을 올렸다. 트와이스, 지코, 아이유가 각각 ‘최고의 여자 아이돌팀’과 ‘최고의 남.여 솔로 가수’로 지목됐고,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K팝 최고의 기대주’로 꼽혔다. 그리고 SM 엔터테인먼트는 ‘최고의 K팝 매니지먼트 회사’로 선정됐다. 그리고 가요계 관계자들은 실질적인 혜택과 언택트 방식의 콘텐츠 제작 등을 위한 정부 차원의 지원에 대해 입을 모이기도 했다.

50개 가요 기획사별 대표 혹은 임원을 대상으로 1명 씩 총 50명이 참가한 이번 설문은 설문자들에게 각 항목당 1~3위까지 차례대로 작성토록 요청했다. 조사 대상자가 항목별 1위로 꼽은 팀에는 3점, 2위엔 2점, 3위엔 1점을 차등 점수 부여하는 방식으로 각 항목별 점수의 총합은 300점, 한 팀이 받을 수 있는 최고 점수는 150점이다.

지코 비 폴킴
#5. 최고의 남자 솔로 가수는?
<①지코(71점) ②비(38점) ③폴킴(23점) ④백현·지드래곤(16점) ⑥박효신·장범준·임영웅(14점)>

노래, 춤, 랩, 프로듀싱 능력까지 갖춘 올라운더 지코가 1위에 오르며 다시금 저력을 입증했다. ‘아무노래’ 챌린지를 통해 새로운 트렌드를 형성시켰다. 현재는 KOZ엔터테인먼트 수장으로도 활약 중이다. 가수 뿐 아니라 프로듀서로서의 역량도 펼치고 있는 것. 지코의 롱런은 결국 치열한 가요계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실력이 우선시되어야 함을 깨닫게 한다. 2위는 최근 ‘1일 1깡’이라는 신조어를 탄생시킬만큼 ‘깡’ 역주행으로 인기몰이 중인 비가 차지했다. 연기 활동도 병행 중인 그의 솔로 앨범은 2017년이 마지막이지만, 3년만에 ‘깡’이 유튜브를 중심으로 역주행하며 최고의 남자 솔로 가수 2위까지 랭크된 것. 이어서 3위는 ‘고막남친’ 폴킴이 차지했다. 폴킴은 남자 솔로 발라더로 독보적인 입지를 다지며 있다. 4위를 차지한 백현은 엑소 뿐 아니라 솔로가수로도 초동 판매량만 70만장을 돌파하는 등 성공적인 솔로 행보를 잇고 있다. 공동 4위의 지드래곤도 별다른 음악 활동 없이도 존재만으로 상위권에 랭크된 점이 고무적이다. 이외에도 각 장르에서 발군의 실력을 발휘하고 있는 박효신, 장범준, 임영웅이 공동 6위에 올랐다.

아이유 태연 청하
#6. 최고의 여자 솔로 가수는?
<①아이유(115점) ②태연(52점) ③청하(38점) ④헤이즈(21점) ⑤선미(17점) ⑥이효리(11점)>

‘아이유가 아이유 했다’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아이유는 존재 자체로 브랜드 파워가 상당하다. 이번 설문조사에서도 독보적으로 1위를 차지했다. 아이유가 신곡을 냈다 하면 멜론, 지니 등 주요 음원차트 1위는 따 놓은 당상이고, 수일~수주 동안 상위권에서 내려올 기미가 없다. 시야제한석을 열 정도로 콘서트 규모도 대단하다. 가요계 뿐 아니라 드라마, 예능까지 모든 화제성을 독차지하는 아이유의 영향력은 단연 최고다. 또 가수로서 뿐만 아니라 작사, 작곡 프로듀싱 능력까지 갖춰 예외없는 꽃길이 계속될 전망이다. 2위는 태연이 차지했다. 태연은 소녀시대 메인보컬로서 일찌감치 가창력을 인정 받았고, 이후 솔로가수로도 활약 중이다. 개인 앨범 뿐 아니라 다수의 OST도 성공으로 이끌며 구구단 세정 등 후배들이 롤모델로 꼽을 정도. 3위는 신흥 강자 청하가 이름을 올렸다. 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청하는 멤버들 중 가장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벌써 12시’, ‘롤러코스터’, ‘러브유’ 등 매 앨범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며 사랑받고 있다. 이외에도 헤이즈, 선미가 나란히 4, 5위를 차지했고, 이효리는 6위에 랭크됐다. 비에 이어 이효리까지 다시금 최고의 남녀솔로 가수에 이름을 올리며 MBC ‘놀면 뭐하니?’의 혼성그룹 ‘싹3’에 대한 기대감을 알수 있다.

투바투 있지
#7. K팝 최고의 기대주는?(그룹, 솔로 포함. 2019년 이후 데뷔 혹은 향후 데뷔팀까지)
<①투모로우바이투게더(60점) ②있지(43점) ③SM 신인 걸그룹(13점) ④크래비티·트레저·에이티즈(7점)>

‘방탄소년단 후배 그룹’을 넘어 본인들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1위를 차지했다. 이어서 2위는 JYP엔터테인먼트가 자신있게 론칭한 있지가 랭크됐다. 두 팀 모두 지난해 설문조사에서도 기대주고 꼽혔던 그룹이다. 올해 역시 이름을 올리며 여전한 관심도를 체감케 했다. 이외에도 SM엔터테인먼트가 레드벨벳에 이어 연내 선보일 새로운 걸그룹이 3위를 차지했는데, SM이라는 브랜드만으로도 기대감을 심어주며 업계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해 유망주로 꼽혔던 블랙핑크는 올해에는 최고의 여자 아이돌 순위에 이름을 올리며 달라진 위치를 알 수 있다. 이외에도 크래비티, 트레저, 에이티즈 등 남자 신인 아이돌 그룹들이 나란히 4위를 차지했다. 세 팀 모두 몬스타엑스, 빅뱅, 위너, 아이콘, 블락비 등 내로라하는 남자 그룹을 론칭한 기획사들에서 야심차게 준비해 선보인 팀으로, 국내외에서 모두 큰 높은 기대를 사고 있다. 특히 아직 베일을 벗기 전인 트레저는 벌써부터 팬덤을 형성하며 지각변동을 예고했다.


홍승한·김선우기자 hongsfilm@sportsseoul.com

사진 | 빅히트, KOZ, 이담 엔터테인먼트, 비 SNS, 스포츠서울DB

Untitled-4

◆설문 참여 업체 및 참여자 명단(가나다 순 / 업체명에 ‘엔터테인먼트’ 생략)

강태규 대중음악평론가 권창현 뮤직K 대표 김경민 DSP 이사 김명훈 nhemg 대표 김민선 르엔터 대표 김상호 JYP 이사 김연수 플레디스 부사장 김지원 SM 이사 김지홍 울림 본부장 김진우 RBW 대표 김형국 레이블 SJ 실장 김희선 220엔터 이사 남규석 넥스타 대표 남서우 브랜뉴뮤직 이사 노영열 아메바컬쳐 이사 류호원 메이크어스 이사 박규헌 포켓돌 이사 박세진 폴라리스 대표 박용억 밀리언마켓 본부장 방재혁 KQ 이사 서현규 해피로봇레코드 이사 서현주 스타쉽 부사장 신동익 매직스트로베리 부대표 신민경 티오피 이사 우청림 판타지오뮤직 본부장 윤영로 크래커 대표 윤지민 하이어뮤직 부장 이상철 롱플레이뮤직 대표 이용걸 HOW 대표 이용환 더블랙레이블 이사 이응용 마루기획 부사장 이종현 블록베리 대표 이주섭 MHN 총괄이사 이주원 해피페이스 대표 이준성 쏘스뮤직 실장 이원민 WM 대표 이형진 MLD 대표 전승휘 큐브 상무 전홍준 스타크루이엔티 대표 정진호 빅히트 실장 조성완 FNC 사장 조영철 미스틱스토리 대표 조우영 YG 부장 조유명 스윙 대표 최성필 플레이엠 부사장 최승용 알디 대표 타이거 JK 필굿뮤직 대표 한정수 마일즈 이사 황상훈 C9 이사 황정문 메이저나인 대표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