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소희 "어린애'로 섹시하면서 파격적인 변신" 기대 부탁
    • 입력2020-06-17 14:25
    • 수정2020-06-17 14:2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소희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17일 오후 네이처의 세 번째 싱글앨범 ‘NATURE WORLD: CODE M(네이처 월드: 코드 엠)’을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번 신보는 타이틀곡 ‘어린애’를 비롯해 ‘DIVE’, ‘B.B.B(Never Say Good-Bye)’까지 총 세 곡이 수록됐다.

7개월만에 팬들 곁으로 돌아온 네이처는 설레고 긴장되는 마음을 전했다. 소희는 “7개월간 준비하면서 부족한 부분도 보완하고 저희끼리 팀워크도 더욱 좋아졌다. 그래서 이번 컴백이 저희도 더욱 기대된다” 했고, 채빈 역시 “팬들을 만나기 위해 열심히 연습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공개된 ‘어린애’ 무대에선 이전보다 한층 더 성숙해진 네이처를 만날 수 있었다. 소녀의 감성적인 마음을 ‘난 사랑 앞에 어린애’라는 가사로 표현해 기존의 네이처에서 느낄 수 없었던 풋풋하면서도 섹시한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네이처가 이번 알범에서 가장 신경쓴 부분 역시 기존 콘셉트의 변화였다. 소희는 “네이처가 지금까지 에너지넘치고 발랄하 모습을 주로 보여드렸다면 이번 앨범에는 ‘퓨어 섹시’로 180도 변신했다. 섹시하면서도 파격적인 변신을 기대해달라”라고 당부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n.cH엔터테인먼트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