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지완이 밝힌 타격감 상승 비결…기아, 발톱 드러낼까(영상)[아재야]
    • 입력2020-05-29 09:12
    • 수정2020-05-29 09:1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 호랑이 군단이 '야구 명가' 타이틀 회복에 나섰다.

지난 시즌과 확실히 다른 페이스다. KIA가 시즌 초반부터 상위권 그룹에서 순위 싸움을 이어가는 중이다. '가을 야구'를 출사표로 던진 맷 윌리엄스 감독의 각오대로 순조로운 레이스의 신호탄을 쐈다.


'대투수' 양현종을 필두로 애런 브룩스와 드류 가뇽이 선발 로테이션의 중심을 잘 잡아주고 있고, 토종 선발 이민우 임기영도 강해진 마운드에 힘을 보태고 있다. 여기에 지난해 부진했던 타자들까지 화끈한 방망이 위력을 과시하며 전통의 명가 재건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중이다.


무엇이 KIA를 변화시켰을까. 탄탄해진 마운드부터 호랑이 파워를 장착한 타선까지. '2020 올 뉴 타이거즈'의 반등을 아재야에서 전격 분석했다.

younwy@sportsseoul.com


영상|조윤형기자 yoonz@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