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박병호 보름만에 3호포 '쾅' 타격감 상승?
    • 입력2020-05-23 19:12
    • 수정2020-05-23 19:1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포토] 박병호, 6회 중전 안타
키움 박병호.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장강훈기자] ‘홈런왕’ 박병호(34·키움)이 무뎌진 타격감을 끌어 올릴 단초를 찾았다.

박병호는 23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KBO리그 롯데와 원정경기에서 3-0으로 앞선 3회초 1사후 상대 선발 최영환의 빠른 공을 걷어 올려 좌월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시즌 개막전인 5일 광주 KIA전, 8일 고척 한화전에 이은 시즌 세 번째 홈런이다.

보름 만에 큼지막한 아치를 그려낸 박병호는 이날 홈런으로 개인통산 2100루타(역대 46번째)를 돌파했다.
zzang@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