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향, 배리애프리영화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화면 해설 재능기부 참여
    • 입력2020-04-27 08:58
    • 수정2020-04-27 08:5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임수향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임수향이 배리애프리 영화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화면 해설에 나섰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장편애니메이션 부문 후보작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크리스 버틀러 감독)가 신연식 감독 연출, 임수향의 화면해설로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됐다.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과 한국영화감독조합의 ‘배리어프리영화 제작을 위한 사회공헌 업무 협약’의 두 번째 작품으로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버전을 완성했다.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는 탐험가 라이오넬과 빅풋 링크가 함께 전세계를 누비며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로 아름다운 풍경과 캐릭터들이 선사하는 웃음이 매력적인 작품이다.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이 자유롭지 않은 아이들에게 영상으로나마 신기한 모험으로 가득 찬 세상에 대한 꿈과 희망을 선사한다.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버전을 연출한 신연식 감독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꿈과 모험의 이야기입니다. 멋진 배우분들, 성우분들 덕분에 미지의 세계로 떠나는 생생함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즐겁고 신나는 모험의 세계로 초대합니다”라고 연출에 참여한 소감을 대신했다. 신연식 감독은 지난 해 제9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작으로 상영된 ‘일 포스티노’ 배리어프리버전 연출에 이어 두 번째로 배리어프리버전 연출에 참여했다.

처음 배리어프리버전 화면해설 녹음에 참여한 임수향은 “저의 목소리가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서 행복하고 감사했습니다. 앞으로도 배리어프리영화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라고 소감을 전해왔다. 신연식 감독과 임수향은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대한 의의에 공감하고, 재능기부 형태로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함께 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