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나우지뉴, 이번엔 족구로 슬기로운 감빵생활
    • 입력2020-03-30 08:05
    • 수정2020-03-30 08:0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호나우지뉴
족구하는 호나우지뉴. 출처 | 포르투갈 ‘오 조고’ 홈페이지 캡처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이번에는 족구하는 모습으로 등장했다.

위조 여권 혐의로 파라과이에서 교도소 수감 생활 중인 과거 축구 스타 호나우지뉴(40·브라질)의 근황이 공개됐다. 그는 현재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 외곽의 한 교도소에 수감 중이다. 지난 29일 파라과이 교도소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야외에서 족구하는 호나우지뉴의 모습이 담긴 영상 한 편을 게재됐다. 1분 17초 분량의 영상에서 그는 다른 수감자들과 모래밭 족구를 즐겼다.

2020-03-30 07;56;41
수감자들과 족구를 즐기는 호나우지뉴(오른쪽).
앞서 수감자 풋살 대회부터 맥주 파티 등에 참여한 소식이 전해진 호나우지뉴는 수감 생활을 즐기는 등 특유의 낙천적인 성격으로 암흑의 시간을 견디고 있다. 이 때문에 국내에서는 그의 모습을 두고 과거 인기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비유하기도 했다. 해당 드라마는 프로 야구 선수가 교도소에서 수감 생활하는 내용을 다뤘다.

한편 호나우지뉴는 파라과이 현행법상 최대 6개월 징역까지 살 수도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puri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