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리♥송자호, 코로나19 확산방지 선행 동참 "마스크 1만장 기부"
    • 입력2020-03-11 14:52
    • 수정2020-03-11 14:5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규리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그룹 카라 출신 배우 박규리와 연인 송자호 커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박규리와 송자호는 지난 10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감염 예방을 위해 대구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에 마스크 1만장을 기부했다.

두 사람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다들 힘을 보태서 함께 극복해 나가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를 하게 됐다. 감염 취약 계층인 노약자와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박규리는 월드쉐어와 아름다운 가게를 통해 꾸준히 봉사 활동을 해왔다. 현재 피카프로젝트 대표인 송자호는 앞으로도 다양한 자선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크리에이티브꽃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