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아내 장지연, '가세연' 김용호 전 기자 명예훼손으로 고소
    • 입력2020-02-03 14:43
    • 수정2020-02-03 14:4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김건모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가수 김건모의 아내이자 피아니스트 장지연이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 출연 중인 김용호 전 기자를 명예훼손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장지연은 최근 서울 강남경찰서에 김용호 전 기자를 상대로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소장에는 김용호 전 기자가 장지연을 비방할 목적으로 공연히 사생활과 관련한 허위사실을 유포해 비방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김용호 전 기자는 지난 1월 ‘가세연’ 출연진들과 대구에서 개최한 강연회에서 장지연의 확인되지 않은 사생활 루머를 언급해 논란을 빚었다.

한편 ‘가세연’ 측은 지난해 12월 김건모의 성폭행 및 폭행 의혹을 제기해 화제의 중심에 섰다. 이후 ‘가세연’은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을 대리해 지난해 12월 9일 김건모를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다. 김건모는 성폭행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상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