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아내, 김건모·장지연 모른다" 거짓?…진실공방 되나
    • 입력2020-01-17 18:35
    • 수정2020-01-17 18:3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강용석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강용석 변호사가 거짓말 의혹에 휩싸였다.

17일 한 매체는 강용석 변호사가 지난 9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자신의 아내 윤모 씨가 가수 김건모의 아내 장지연 씨를 모른다고 주장했지만 사실이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며 입수한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메시지에서 윤 씨는 장지연 씨에게 결혼 축하와 함께 두 사람이 성경 공부를 한 사이 임을 암시했다. 장지연 씨도 “언니를 통해 이렇게 귀한 만남이 열매를 맺게 되어 감사하고 또 감사드려요”라 답해 윤 씨가 사랑의 ‘오작교’ 임을 추측하게 했다.

보도에서는 지난해 5월 장지연 씨가 강용석 변호사와 가수 이현우의 자녀들의 피아노 레슨을 한 뒤, 아내들과 함께 어울리다 김건모의 공연 뒤풀이 장소에 찾아가 김건모를 소개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해 12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이후 12월 9일 성폭행을 주장하는 A씨를 대리해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혐의 고소장을 제출했다. 김건모는 성폭행 사실을 부인하며 A씨에 대해 명예훼손 및 무고죄로 맞고소를 했다.

이와 함께 강용석 변호사의 아내 윤 씨가 김건모와 장지연 씨의 만남을 주선했다는 의혹도 불거졌다. 이에 강용석 변호사는 의혹을 적극적으로 부인했다. 윤 씨와 장지연 씨의 메시지가 공개되며 거짓말 의혹이 불거지며 진실공방이 이어지는 가운데 사건의 향방에 대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JTBC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