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전' 김소현, 장동윤 정체 알았다…광해 아들 진실에 '절망'[SS리뷰]
    • 입력2019-11-12 06:55
    • 수정2019-11-12 06:5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녹두전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녹두전’ 김소현이 장동윤의 정체를 알게됐다.

11일 방송한 KBS2 ‘녹두전’에서는 차율무(강태오 분)로 인해 전녹두(장동윤) 정체의 진실을 알게 된 동동주(김소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동동주는 광해(정준호)의 복장으로 인해 광해의 정체가 왕임을 알게 됐다. 동동주는 전녹두에게 광해를 언급했고 그는 “두렵고 궁금하고 가여운 분”이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후 동동주는 차율무에게도 “제발 나와의 일에 녹두를 끌어들이지 말라”라며 간곡하게 이야기했다. 하지만 이 말에 분노한 차율무는 결국 전녹두가 광해의 아들임을 밝혔다. 동동주는 “방금 뭐라 말씀하셨냐”라며 되물었다.

이어서 차율무는 “네 가족을 몰살하고 네 삶을 바닥으로 끌어내린 자다. 그토록 증오하며 죽이지 못해 안달이 난 그 빌어먹을 왕이란 말이다. 또 그 왕의 아들이라 하였다”라고 덧붙였다.

동동주는 큰 충격과 절망, 슬픔에 빠졌다. 하지만 차율무의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은채 자리를 박차고 떠났다.

이날 전녹두 역시 자신을 죽이려했던 아버지 광해의 모습을 알게돼 배신감을 느끼며 극의 전개를 더했다.

극 말미 동동주와 전녹두는 눈물의 포옹으로 애절함을 더하며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KBS2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