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반가운 근황 공개…'꾸안꾸' 메이크업으로 청순 분위기
    • 입력2019-11-06 11:26
    • 수정2019-11-06 11:2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가수 이효리가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5일 메이크업 아티스트 홍현정의 유튜브 채널(홍스 메이크업 플레이)에 이효리의 메이크업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이효리가 시슬리 화장품 브랜드와 함께한 매거진 12월호 뷰티 화보 촬영을 위해 메이크업을 받는 모습이 담겼다.


해당 영상에서 이효리는 그의 트레이드 마크인 거침없는 입담을 보여줬다. 파운데이션을 발라주는 홍실장에게 “옛날에 어렸을 때 쓰던 파란색 기름종이 알지?”라며 운을 뗀 이효리는 핑클 시절 멤버들과 하루에 기름종이 한 통씩 쓰다가 사장님한테 기름종이 아껴 쓰라고 혼났던 일화를 공개했다.


덧붙여 "옛날에는 속눈썹도 한 개를 세 번씩 삼 일간 붙이게 했다"고 그 때 그 시절 폭로를 이어갔다.


유튜브 영상에서 소개된 이효리의 메이크업 컨셉은 파우더가 필요 없는 보송한 파운데이션으로 자연스러운 ‘꾸안꾸’ 피부 표현을 완성시킨다. 여기에 블러셔, 코랄빛 립스틱 이비자 컬러로 고급스러운 청순함을 표현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