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이상화, 둘이 만나 하나가 된 날 "행복하세요"[종합]
    • 입력2019-10-12 18:36
    • 수정2019-10-12 18:3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강남 이상화2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가수 강남(32)과 빙속여재 이상화(30)가 부부가 됐다.

강남과 이상화는 12일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결혼식에는 강남이 평소 “아버지처럼 모신다”고 밝힌 가수 태진아가 주례를, 사회는 방송인 이경규가, 축가는 가수 김필이 맡았다. 또한 부케는 SBS 장예원 아나운서가 받아 눈길을 끌었다.

아버지의 손을 잡고 버진로드를 걸은 이상화의 손을 건네받은 강남은 이상화에게 평생 사랑을 맹세하며 반지를 끼워줬고, 이상화를 위한 이벤트도 준비했다.

이상화의 소속사인 본부이엔티는 이날 두 사람의 결혼식 본식 화보를 공개했다.

강남 이상화

공개된 화보에서 두 사람은 그 어느때 보다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웨딩스레스를 입은 이상화 역시 강남의 말대로 하얀요정 같았다.

강남은 결혼에 앞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지금까지 (이상화는)운동만 했었으니까 같이 신혼을 즐기면서 여행도 즐기고 싶다. 1년에서 2년 뒤에 각자 즐긴 후에 (2세를 가지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상화의 웨딩드레스 차림에 대해선 “하얀 요정 같았다. 특별한 드레스를 입어서 더 요정 같다”며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또한 이날 결혼식에는 하객들도 화제였다. 김연아, 박찬호 등 스포츠스타를 비롯해 조현재-박민정 부부, 양희은, 김창열, 윤정수, 지상렬 등 스타들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강남 이상화3

한편, 강남과 이상화는 지난해 9월 SBS ‘정글의 법칙 인 라스트 인도양’ 편에서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어 연인으로 발전했고 지난 3월부터 공개적으로 교제했다.

두 사람은 몰디브로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강남이 살고 있는 집에 신접살림을 꾸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whice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