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2019 미스맥심 6강전에서 애플힙과 꿀벅지로 남심 저격!
    • 입력2019-10-02 06:26
    • 수정2019-10-02 06:2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KakaoTalk_20191002_031056139
[스포츠서울 이주상기자] 이화여대 출신으로 아나운서와 파워 인플루언서 등 다방면에서 활동하고 있는 모델 김나정이 우윳빛 애플힙과 꿀벅지로 남성팬들의 심장을 저격하고 나섰다. 화사하고 고급스런 용모를 자랑하는 김나정은 올해 ‘2019 미스맥심 콘테스트’에 참가해 최근 6강에 선착했다. 35강을 시작으로 12강, 6강에 진출한 김나정은 이번 4라운드에서 블랙의 망사 란제리를 입고 극강의 섹시함을 뽐냈다.

6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김나정은 자신의 소탈한 일상은 물론 패션과 ‘먹방’등으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이화여자 대학교 출신으로 프리랜서 아나운서와 모델 일을 병행하고 있는 김나정은 지난해에는 미인대회 ‘THE FACE OF KOREA BEAUTY’에서 眞을 차지할 정도로 미모를 입증받았다.

김나정은 맥심과의 인터뷰에서 “인기모델이자 배우인 모델 시노자키 아이의 팬이다. 청순하고, 귀엽고, 섹시한 면이 나와 비슷하다. 이번 맥심 콘테스트에서 한국의 시노자키 아이라고 불릴 수 있도록 청순, 큐트, 섹시함을 다 보여줄 계획”이라며 “미스맥심이 되는 것은 나의 버킷리스트다. 팬들의 사랑을 받는 모델, 대체 불가능한 모델이 되고 싶다. 맥심하면 김나정이 떠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전하기도 했다.

총 5단계에 걸쳐 온라인 투표 서바이벌 형식으로 진행되는 2019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본선 진출자 35명에서 6명이 살아남아 6강전을 펼치고 있다. 6강 진출자는 김나정을 비롯해서 고아라(일러스트레이터), 박지연(피팅모델), 한지나(BJ), 김나정(아나운서), 장혜선(크리에이터), 슈이(모델)다.

KakaoTalk_20191002_031057011

KakaoTalk_20191002_031055733

KakaoTalk_20191002_031056628

rainbow@sportsseoul.com 사진출처 | 맥심 코리아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