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혁, 性스캔들 논란 "숨겨진 저 사람의 본성"
    • 입력2019-09-18 19:08
    • 수정2019-09-18 19:0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포토] 양준혁, 귀여운 브이 포즈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전 야구선수이자 스포츠 해설가 양준혁이 성 스캔들에 휩싸였다.

18일 한 SNS 계정에는 양준혁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사진과 함께 폭로글이 게재됐다. 해당 게시물을 게재한 이는 “양준혁. 방송에서 보는 모습. 팬 서비스 하는 모습. 어수룩해 보이는 이미지의 이면. 숨겨진 저 사람의 본성“이라며 “첫 만남에 첫 만남에 구강 성교 강요부터 당신이 몇년 전 임XX 선수랑 다를 게 없잖아. 뭐를 잘못한 건지 감이 안 오신다면서요”라고 말했다.
이어 “계속 업데이트 해드릴게. 잘 봐요”라는 말을 덧붙였다.

해당 글이 게재된 계정은 바로 삭제됐다. 하지만 SNS를 비롯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되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와 함께 양준혁의 이름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고 있다. 양준혁 측은 현재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한편 양준혁은 현재 MBC스포츠플러스에서 해설 위원을 맡고 있으며, JTBC ‘뭉쳐야 찬다’에 출연 중이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